•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 뉴스프린트하기
(주)성광 윤준호 대표이사/창호 R&D 강화로 IT기술 접목시킨 방범창 개발
발행일자 : 2013년03월19일 15시34분

新주거문화 창조 형성에 기여 할 것으로 기대 PVC창호와 알루미늄 창호, 커튼월, 단열셔터 이중창, 버스승강장 공사 및 인테리어 공사를 겸하며 매해 공기업과 민간 건설사 시장까지 영업력을 강화하며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주)성광은 최근 자체 IT기술을 접목한 방범방충망을 개발하고 동탄신도시 아파트 분양하우스현장에 적용시키며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있다. 지속적인 창호기술 R&D강화로 신시장을 개척해 새로운 주거문화 창조에 이바지하고 있는 (주)성광 윤준호 대표를 만나 최근 회사동향과 신제품에 대해서 들어봤다. (주)성광의 최근 동향은? 현재 (주)성광은 PVC창호와 알루미늄 창호, 커튼월을 중심으로 관공서를 비롯 민간 건설사를 상대로 활발한 영업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지난 2009년부터는 버스승강장 제조, 설치업, 2010년 시설물유지관리업 및 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으로 사업범위를 확장시켰고 2011년에는 단열셔터 이중창호, 2012년에는 IT를 접목한 방범용 방충망 등 특허개발 및 신기술개발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 다양한 아이템을 지속적으로 개발·연구하고 있습니다. 이렇듯 사업 확장에 따라 경기침체에도 불구하고 독자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난해 공기업과 민간건설 영업활동에 주력하며 매출이 2011년 대비 200% 이상 성장하는 높은 매출신장을 기록했습니다. 불경기에 회사 매출액이 지속적으로 상승하는 이유는 무엇입니까 경기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최선을 다해 특판 시장에서 경쟁력을 강화시킨 게 주요했다고 볼 수 있습니다. 건축경기 불황으로 특판 시장 상황이 좋지 않아 대부분의 업체에서 특판 참여 비중을 줄이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 회사는 역으로 우리 회사만의 차별화된 영업력이 있다면 오히려 현재의 특판 시장이 기회가 될 것으로 생각했습니다. 더불어 단열 이중창과 IT를 접목한 방범방충망 개발 등 지속적인 R&D 투자를 통해 회사 경쟁력을 강화시켰던 점이 지금 회사 구조를 탄탄하게 만들어줬다고 생각하며 생소한 신사업을 찾기보다 우리가 할 수 있는 사업에서 적극적인 연구개발 투자를 통해 주력사업의 핵심역량을 키워 주력사업을 안정화시키는 과정이 좋은 결실을 맺었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IT기술을 접목시킨 방범방충망 제품에 대해서 소개해 주십시오 ‘스마트 침입탐지 안전 방법방충망’ 제품은 100% 성광의 기술로 만들어낸 제품으로 개발과 생산, 제작까지 외주 처리를 하지 않고 모두 성광에서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 제품은 1만 뉴튼의 힘을 가해도 훼손되지 않는 특수 강화 스테인리스 방범방충망 제품으로 방충망 하나로 방범창의 기능을 할 수 있는 편의성 확보는 물론 칼이나 예리한 도구로 절단이 불가능해 외부의 충격이나 침입에 주택 및 사무실을 보호할 수 있는 안전성까지 갖춘 제품이며 올해는 2만 뉴튼의 힘을 가해도 훼손되지 않는 제품까지 개발 예정입니다. 자동 시건장치로 안전성과 편리성을 증대시켰으며 창호 재설치 없이 기존 창호에도 적용이 가능하며 IT기술을 접목해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해 외부인 침입시 침입위치를 알 수 있어 침입 확인 후 바로 관리실이나 경찰서로 연락이 가능한 제품입니다. 동탄신도시 분양하우스 현장에 적용된 이 제품은 개발하는데 1년6개월 이상이 걸린 제품으로 현재 반응이 매우 좋게 나타나 국내 주거문화 변화에도 일익을 담당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또 추후에는 방범방충망에 옻칠분체도장을 통해 여름철 모기와 같은 벌레를 친환경적으로 차단시켜 주는 제품을 곧 출시할 계획입니다. 옻나무소재는 벌레의 침입을 막아주는 소재로 이미 해충을 막는 소재로 검증됐습니다. 옻소재를 이용해 분체도장을 한다는 게 쉽지 않은데 관련 특허기술을 이미 받은 상태로 제품 상용화를 앞두고 있어 ‘스마트 침입탐지 안전 방법방충망’에 기술을 적용할 경우 더욱 경쟁력 있는 제품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끝으로 앞으로의 계획이 궁금합니다 불경기에도 많은 일을 하며 지난 2012년 약 250억 정도의 매출액을 기록했습니다. 올해 역시 관공서 중심의 커튼월 공사와 민간 시장에서의 PVC창호 영업력을 바탕으로 IT를 접목한 방범방충망 제품의 적용확대가 많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제품을 선보인지 얼마 안됐지만 건설사를 비롯한 관련업체와 소비자 반응이 매우 긍정적으로 나타나고 있기 때문입니다. 국내시장뿐만 아니라 해외시장 진출도 잘 이뤄진다면 올해보다 몇 배 이상의 매출액을 올릴 것으로 기대돼 추후 1,000억의 매출액을 달성할 수 있는 회사가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예정입니다. 문의: 042.583.9121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