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 뉴스프린트하기
㈜삼인이엔지/편리성을 겸비한 판유리 이송용 에어발란스 출시
핸들형 에어발란스 및 한손 압축기등 개발 공급
발행일자 : 2018년02월05일 14시15분

무동력 에어발란스 및 판유리 적재시스템등 판유리 이송장비 전문제조 업체인 ㈜삼인이엔지(대표 최길용)가 최근 작업자의 편의성을 갖춘 핸들형 에어발란스를 비롯하여 한손 압축기등 다양한 제품의 공급을 확대하고 있다. 

이번에 공급을 확대하고 있는 “에어발란스 SAF-Type”은 작년에 새롭게 선보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제품이다. 국내 최초로 핸들 엑셀 스위치를 탑재하였으며 작업자들이 오토바이처럼 편하게 누를 수 있어 피로감을 줄여준다. 이 제품은 기존의 버튼식 및 레버식의 단점을 보완하여 개발되었으며 오토바이 핸들 조작하듯이 손에서 편하게 상하이동을 자유롭게 진행하여 과도한 손가락 사용을 방지하며 쉽게 상하이동 및 속도제어가 가능한 편리성을 높인 제품이다. 

작동의 편리성과 더불어 경량 에어실린더와 레일등을 업그레이드 하여 속도향상을 이뤘으며 높은 안전성과 정밀한 조작이 가능한 장비이다. 이 외에도 한손압축기는 최근 가공유리의 사이즈가 작아지는 추세에 맞춰 작은 사이즈의 유리를 한손으로 편하게 이동할 수 있게 고안된 제품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자사는 판유리 이송장비 전문 생산 업체로서 판유리가공 공장에서 보다 편하고 쉽고 안전하며 빠르게 작업할 수 있는 제품의 개발에 힘을 쏟고 있다. 핸들형 에어발란스도 작업자들의 편리성에 고안하여 개발됐으며 작업을 편안하게 하여 생산능률을 향상시키는데 목적이 있다. 한손 압축기도 작은 사이즈의 유리를 보다 효율적이고 빠르게 이동할 수 있도록 고안되어 현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전했다. 

삼인이엔지에서는 효율적인 판유리 이송시스템에 대한 지속적인 개발과 투자를 병행하고 있다. 에어발란스 및 압축기와 더불어 호이스트 및 크레인 제품은 판유리가공공장에서 효율적인 판유리 이송을 진행할 수 있게끔 안전성과 편리성을 갖추고 있다. 맞춤형 걸이와 슬링바등을 세트로 공급하고 있어 에어발란스 및 흡착기의 효율적인 설치가 가능하다. 

이 외에도 새롭게 선보인 로딩기는 작은유리용으로 편리성을 강조한 장비이다. 국내 5∼6개 업체에 납품하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에어타입에 220V 적용한 이동식으로 장소와 위치에 구애받지 않고 전기를 꼽을 수 있는 모든 공간에서 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을 갖추고 있다. 유리 최대사이즈는 2,100×2,400mm으로 좁은 공간에서 다양한 작업이 가능하게 해준다. 

드럼대차는 실리콘등 부자재의 쉽고 효율적인 이동이 가능하게 고안된 장비이다. 다양한 공간에서 간편하게 실리콘등을 넣고 이동이 편하게 진행된다. 삼인이엔지에서 공급하는 에어발란스는 전국에 1,000여대 정도의 납품을 진행한 제품이며 국내 보편화 된 부품을 적용하여 누구나 쉽게 부품을 구하고 AS가 가능하게 제작된 한국형 제품이다. 에어발란스 및 흡착기, 호이스트, 크레인등 이송에 필요한 모딘 제반 장비를 갖추고 공급을 확대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작은 유리사이즈의 제품을 편리하게 이송할 수 있는 장비를 통해 차별화를 부각시키고 있다.

안전성과 편리성을 높인 적재 시스템 공급 확대

삼인이엔지에서는 유리 이송시스템과 더불어 유리 적재의 효율성을 높인 적재 시스템의 동시 공급을 통해 차별화를 진행하고 있다. 

이 회사에서 공급하는 판유리 적재시스템은 하루 안에 설치가 완료되는 맞춤형 적재시스템이다. 가장 큰 특징은 유압실린더가 지그재그로 연결되어 오픈속도가 빠르고 안전성을 더욱 견고하게 했다는 점이다. 기존 에어방식의 단점을 보완하여 안전성과 신속한 작동이 가능하게 제작됐다. 특히 유압식으로 겨울에 얼지 않으며 개별 개폐방식을 채택하여 유리의 인입과 입출을 편리하게 했다. 

이는 그룹 개폐방식의 단점을 보완한 것으로 개폐 후 정확한 고정과 외부충격시 개별로 움직이기 때문에 진동에 강하다. 제작 단계부터 내진까지도 고려되어 지진등 자연재해시에도 유리를 튼튼히 적재해줄 수 있다. 전력은 220V를 사용하여 작업자가 공간제약 없이 사용이 가능하다. L자렉은 전체 분체도장을 적용해 녹이 발생하지 않고 유리를 안정적으로 거치해주기 때문에 효율성이 우수하다. 한편, 삼인이엔지에서는 복층유리를 창호 틀에 끼우는 반자동 장비에 대하여 테스트를 진행하여 올해 봄에 출시할 예정이다. 

문의 : 062.972.7012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