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 뉴스프린트하기
한글라스 군산공장 Cleansys(TMS) 우수운영 사업장 지정
한글라스 굴뚝원격감시체계(TMS) 우수운영 사업장 지정 환경부장관 표창 수상
발행일자 : 2019년01월20일 15시10분

환경부에서는 오염물질 배출량 저감을 유도하여 대기질을 개선하려는 목적으로 굴뚝 자동 측정기기(TMS) 부착사업장(436개소)들의 최근 2년간 CleanSYS(TMS) 운영실적을 심사하여 매년 우수 운영 사업장을 지정하고 있다.

우수운영사업장에는 지정서 및 현판(유효기간 2년) 제공과 업무 담당자에 대한 환경부장관 표창을 수여하고 있으며 측정기기 정도 검사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한글라스 군산공장 2014년에 이어 2018년 CleanSYS 우수운영 사업장에 2회 연속 지정

한글라스 군산공장은 굴뚝원격감시체계(TMS)의 우수한 운영을 통한 원가절감과 환경오염 방지에 현격한 기여를 인정 받아 2018년 12월 환경부장관 표창을 수상하였다. 경주 코모도호텔에서 한글라스 EHS팀의 강신보 이사가 수상하였으며 군산공장은 2014년에 이어 2018년 CleanSYS 우수운영 사업장에 2회 연속 지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강신보 이사는 “지속적으로 대기오염물질 배출 저감 및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노력한 결과 CleanSYS(TMS) 우수운영 사업장으로 지정될 수 있었다” 며 “앞으로도 쾌적한 대기환경을 조성하고 오염물질 저감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대기환경보전법 제 32조에 따라 사업장 굴뚝에서 배출되는 대기오염물질은 해당 사업장 굴뚝에 설치된 굴뚝자동측정기기(TMS)에 의하여 24시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있다. 

‘굴뚝 원격감시체계 관제센터’는 수도권, 중부권, 호남권, 영남권으로 나눠 운영되며, 관제센터로 전송 된 측정결과는 대기환경정책 수립과 배출부과금 부과 등을 위한 행정 자료로 활용되고 있다. 

한편, 한글라스는 1957년에 한국유리공업(주)으로 국내 최초로 판유리 생산을 시작해 지금까지 한국의 유리산업을 선도해 온 회사로서, 현재는 전세계 1위의 건축자재 기업인 프랑스 ‘생고뱅 (Saint-Gobain)’의 소속으로서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또한 2014년 ‘한글라스 윈도우’를 출시하여, 유리와 창호를 모두 공급하는 ‘윈도우 토탈 솔루션’ 기업으로 탈바꿈하였다.

문의: 02.3706.9395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