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 뉴스프린트하기
(주)나은, 추락방지와 방범, 화재시 간편한 해제 기능의 ‘접이식 및 격자 안전방범창’
방범성능은 물론 소방법 적용 받지 않는 유일한 방범창으로 각광
발행일자 : 2019년01월20일 15시40분

2010년 설립된 방범창, 안전망, PVC창호 제작 전문 기업 (주)나은(대표이사 이나형)의 방범창이 최근 창호업계 관심을 모으고 있다. (주)나은의 방범창은 방범성능은 물론 화재시 탈출이 용이한 장점으로 소방법 적용을 받지 않는 유일한 방범창으로 성능을 인정받으면서 국내는 물론 해외시장으로까지 제품 공급을 확대하고 있다.   

기존 방범창 단점 개선시키고 시인성까지 확보  

(주)나은의 특허기술을 적용한 방범창은 기존 방범창의 단점을 모두 해결한 신개념 방범창으로 평가받는다. 기존의 방범창은 붙박이 형태의 투박한 창살로 도시미관 저해는 물론 시인성이 좋지 않고 긴급한 상황에 외부로의 탈출이 불가했다. 좀 더 진보된 방범창은 열쇠나 번호키를 이용해서 방범창을 열 수 있으나 화재시와 같은 위급한 상황에서 실내 거주자의 기억이 용의치 않아 열쇠를 둔 곳을 찾을 수 없거나 번호를 기억하지 못해 방범창을 해지하지 못하는 단점을 갖고 있었다. 

(주)나은의 방범창은 이러한 기존 방범창의 단점을 개선한 방범창으로 방범 및 추락방지 역할은 물론 긴급한 상황에서 외부로의 탈출이 용이하도록 지극히 일반적인 동작으로 실내에서만 개폐가 가능하게 개발된 제품이다. 모든 형태의 창에 설치가 가능하도록 개발됐으며 창문을 닫으면 보이지 않고 창을 개방하면 방범창이 펼쳐져 외부에서 실내로 침입이 불가하게 개발됐다. 

고객 요구에 따라 창문의 반쪽이나 창 전체, 외부나 실내 어느 곳에도 설치가 가능한 장점을 갖고 있어 방범창의 형태도 다양하다. 이중창용 반창 방범창을 비롯, 접이식 반창 방범창, 접이식 전체창 방범창, 열고 닫는 격자 방범창, 정지수단이 있는 격자 방범창 등이 있으며 접이식 방범창의 핵심기술은 창문에 방범창을 연동시켜 창문을 닫을 때 방범창이 창문과 함께 이동하고 창문을 닫을 때는 방범창이 접혀지고 창문을 개방 할 때는 창문의 이동에 따라 방범창이 펼쳐지는 형태이다. 

실내 거주자만이 창문을 닫은 위치에서 방범창을 해지할 수 있는 특징을 갖고 있다. 격자형 이동형 방범창은 격자형 이동형 방범창에 정지 수단의 회동바를 결합시켜 이중창 사이에 설치해 창호 개방과 폐쇄시에 상시 격자형 방범창이 작동하는 기술을 접목시켰다. 

(주)나은 방범창의 소재는 스테인리스304 재질로 기존 일반 스테인리스 재질보다 강도가 우수해 도구로 절단되지 않으며 같은 접이식 형태의 방범창들과 비교해서 접었을 때 기존 제품보다 40%이상 더 접히는 효과가 있다.    

(주)나은의 이나형 대표는 “(주)나은에서 생산되는 접이식 및 격자 형태의 모든 방범창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소방법에 저촉 받지 않는 방범창이다”라며 “소비자가 쉽게 설치하고 긴급한 상황에 언제든지 별도의 자물쇠나 번호키 추가 부착 없이 원터치만으로 쉽게 방범창을 해체시켜 탈출할 수 있는 장점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같은 특별한 장점을 바탕으로 (주)나은의 방범창은 일반 주택은 물론 주한미국 사무실, 경찰대기숙사, 교육시설 등 방범시설이 필요한 다양한 곳에 적용되면서 방범 성능을 인정받고 있다.  

(주)나은은 현재 중소기업벤처기업부의 성능인증 획득을 준비중이다.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등 공인된 시험기관에서 성능평가를 받은 결과 모든 항목에서 우수한 성능을 획득해 무리 없이 성능인증을 획득할 전망이다. 성능인증을 받으면 공공기관을 중심으로 (주)나은의 방범창의 적용이 대폭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해외시장에서도 관심 높아, 수출 활성화 

(주)나은의 방범창은 긴급한 상황시 쉽게 방범창을 열고 나갈 수 있도록 마련된 소방법에 적용받지 않아 해외시장에서도 관심이 높다. 이에 따라 (주)나은은 올해 국내는 물론 해외시장으로 수출을 보다 활성화 시킬 계획이다.

이와 관련 이나형 대표는 “특허기술의 방범창 개발을 마무리하는데 PVC창호 전문 기업 (주)에코프린스에서 많은 도움을 주었다”며 “(주)에코프린스가 동남아 지역을 비롯 중동지역과 아프리카까지 수출을 확대하고 있는 상황에 (주)에코프린스의 수출제품과 함께 우리 회사의 방범창도 함께 수출을 진행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취재협조_(주)나은 www.naunch.com 031.945.7731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