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 뉴스프린트하기
이건(EAGON) ‘사랑의 연탄배달' 10년째 이어와
“경기 불황에도 이웃 사회에 나눔은 그대로…”
발행일자 : 2020년01월05일 15시00분

㈜이건홀딩스, 이건산업㈜, ㈜이건창호 등 종합건축자재기업 이건(EAGON) 관계사가 ‘사랑의 연탄배달’, ‘노인복지회관 무료급식’, ‘시각장애 후원 마라톤’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잇달아 펼치고 있다.

이건 관계사 임직원은 지난해 12월 초 인천시 미추홀구 숭의동 일대를 방문해 에너지 취약 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2019 사랑의 연탄배달’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연탄은행전국협의회에 따르면 경기 불황으로 전국의 연탄 후원이 매년 감소 추세를 보이고 특히 올해는 작년 대비 후원의 40% 정도가 줄어든 가운데, 이건 관계사는 2009년부터 10년 째 매 겨울마다 인천 미추홀구 숭의동, 동구 만석동 등 인천 지역의 소외 이웃을 위한 연탄 나눔을 이어오고 있다. 이건 임직원들이 10년 간 기부한 연탄의 누적 장수는 총 6만 2천여 장에 달한다. 

이 날 이건 임직원 50여 명은 연탄을 구하기 어려운 어르신 가정이나 저소득층 가정을 위해 경사가 심한 언덕지대와 비좁은 골목길에 연탄 7,000장을 직접 지고 나르며 나눔의 정을 실천했다. 겨울철 한 세대에서 사용하는 연탄은 월 평균 200장 정도로, 이건이 전달한 연탄 7,000장은 35가구가 겨울 동안 충분히 사용할 수 있는 양이다. 

이건 관계사는 사랑의 연탄배달뿐 아니라 노인복지회관 무료급식, 시각장애 마라톤 후원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오고 있다.

지난 12월 17일에는 인천 미추홀노인복지관에 방문해 무료급식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2009년부터 매월 셋째 주 화요일마다 10년 간 참여하고 있는 활동으로, 이건 임직원들이 급식 준비부터 식사 후 정리까지 직접 참여하며 미추홀노인복지관에 방문하시는 어르신들께 작은 기쁨을 전달하고 있다. 올해는 총 12번의 무료 급식을 진행했다. 

9월에는 시작장애 마라토너를 후원하는 ‘반짝반짝 마라톤’을 주최했다. ‘반짝반짝 마라톤’은 시각 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고 시각 장애인들의 자립을 돕기 위해 마련된 사회공헌 활동으로, 마라톤 동호회가 주축이 되어 2018년부터 진행하고 있다. 이건은 시각장애 마라토너와 가이드러너가 마라톤대회에 참여할 수 있도록 참가비용을 후원하고, 임직원들이 직접 가이드러너로 참여하여 시각장애 마라토너의 완주를 돕고 있다. 

이건홀딩스 관계자는 “이건 관계사는 지역 사회의 소외 계층에게 조금이나마 따뜻한 온기를 전할 수 있도록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실천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