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 뉴스프린트하기
이노글라스(주), 신제품 그라데이션 데코 유리 공급 확대
투명과 거울코팅에 은은한 그라데이션 효과 구현
발행일자 : 2020년04월05일 15시35분

경기도 성남시 산업단지내에 위치하고 있는 이노글라스(주)(대표 김진오)가 최근 인테리어용 데코유리인 그라데이션 제품의 공급을 화대하고 있다.

이번에 공급을 화대하고 있는 데코유리 그라데이션은 투패턴의 투명과 거울코팅을 조합하여 은은한 그라데이션 효과를 연출할 수 있는 고급 인테리어 소재이다. 

새롭게 그라데이션 데코유리의 공급을 확대하고 있는 계기로 이 회사 김진오 대표는 “인테리어 유리시장의 침체가 길어지고 있다. 자사는 인테리어용 유리 전문 유통업체로서 맞춤형 유리 공급과 지속적인 신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경기침체로 인해 공급 품목의 수가 줄어들고 있는 현실에서 소비자들의 다양한 욕구를 반영하고 보다 공간의 아름다움을 살릴 수 있는 고급소재의 유리의 공급은 차별화 된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높이는 방법이라고 생각한다. 그라데이션 데코유리는 투패턴을 통해 유리에서 여러 가지 효과를 연출할 수 있고 유리 하나로 실내 인테리어 효과를 업그레이드 시켜줄 수 있는 아이템이다.”고 전했다.

그라데이션 데코유리는 최대공급사이즈 1,800×2,400mm이며, 유리두께 5mm 제품이다. 투패턴의 조화는 유리 하단부는 투명, 상단부는 거울코팅을 통해 서로 다른 느낌을 연출하고 있다. 기본적인 인테리어용도에서부터 중문이나 칸막이등에 적용됐을 때 사생활 보호와 인테리어 효가를 동시에 연출 할 수 있는 아이템이다. 

6~7가지의 종류를 갖추고 있으며 패턴의 변화를 통해 원하는 디자인과 느낌을 적용시킬 수 있다. 최근 인테리어유리 시장은 물량의 감소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유통업체들도 품목을 줄여 소비위주의 공급 패턴을 잡고 있으며 시장에서도 고급 인테리어 소재보다는 일반적인 유리제품을 찾는 경우가 많아지고 있다. 소비자들의 인식은 빠른 속도로 변화하고 있으며 개성있는 공간연출을 요구하고 있는 시점에서 유리의 투명성을 바탕으로 디자인의 고급화는 차별화 된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방법이다. 

한편, 이노글라스는 사틴유리를 중심으로 다양한 제품의 제고를 보유하고 있으며 소량 중심의 신속한 공급에 집중하고 있다. 일반적인 유리 외에 특수유리로는 블랙그라스와 원웨이미러등 차별화 된 기능을 갖춘 제품을 꾸준히 공급하고 있다.

문의 : 031.748.6200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