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 뉴스프린트하기
(주)두현, 트렌디 하고 감성적인 디자인의 중문제품 출시로 중문시장에서 경쟁력 강화
생산 설비와 시공 능력을 앞세운 폴딩도어와 시스템창호 분야도 순항중
발행일자 : 2020년06월20일 15시30분

시스템창호와 폴딩도어, 복층유리 제작, 인테리어 중문까지 창호 관련 토털 서비스를 제공하는 종합 창호 전문기업 주식회사 두현(대표이사 김영원)의 두현창호가 최근 인테리어 트렌드에 부합하는 3연동중문 신제품을 선보이며 국내 창호 및 인테리어 시장에서 입지를 넓혀나가고 있다. 

인테리어 중문사업 강화

종합 창호 브랜드업체인 두현창호가 최근 인테리어 디자인 트렌드에 부합하는 슬림 3연동도어 신제품을 선보이며 중문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화시켰다. 두현창호는 지난 2006년 복층유리 사업을 시작으로 2011년부터 폴딩도어와 시스템창호로 국내 창호시장에서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왔다. 이후 사세확장과 주거용 인테리어 시장에서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난 2019년 1월 알루미늄 프레임의 ‘THE(더) 슬림 중문’을 출시하며 중문시장에 본격적으로 참여했다. 

두현창호는 중문이 실내인테리어 효과를 추구하려는 소비자들의 욕구로 도어시장에 블루오션으로 떠올라 현관 중문, 알파룸, 주방과 거실의 분리, 드레스룸, 테라스 도어로 활용됨에 따라 이 시장에서의 브랜드 경쟁력을 넓혀나가기 위해 지난 3월 중문 하드웨어 전문 기업인 (주)아도를 인수 한 바 있다. 

(주)아도 인수 후 직영 공장으로 운영, 디자인 설계, 제작 등을 원스톱으로 진행하여 소비자들의 안목이 이미 전문가 수준만큼 높아 이들의 니즈와 욕구에 부합하는 디자인과 기술력이 뛰어난 중문 개발에 힘쓰고 있다.

폴딩도어, 중문과 시너지 효과 기대  


지난 2016년 (주)이건창호와 폴딩도어 사업제휴를 체결하면서 대외적으로 우수한 폴딩도어 기술력을 인정받은 두현창호는 2015~17년경 점차 주거공간에서 인테리어 핫 아이템으로 폴딩도어가 주목받고 있는 시장을 간파하여 지난 2~3년 전부터 주거공간에서의 폴딩도어 시공 경쟁력을 확대시키고자 2018년 무마감공법을 업계 최초 선보여 ‘살면서 폴딩도어 시공’이라는 컨셉으로 아파트 베란다 폴딩도어 간편 시공으로 크게 히트시켰다.  

무마감공법은 두현창호 자체 특허기술로 기존 창호를 철거하지 않고 프레임에 레일 캡을 씌워 시공시 발행하는 철거와 목공마감이 들어가지 않아 비용은 절약하면서 소음과 먼지 날림이 최소화시켜 곧바로 일상생활을 할 수 있는 클린 시공방식이다.

2019년에는 PVC소재의 하이홈폴딩도어도 출시했다. 하이홈폴딩도어는 PVC소재 특성상 낮은 열전도율과 밀도로 인해 기존 알루미늄 폴딩도어 대비 단열성능이 뛰어나다. 

주거용 아파트 전용을 염두에 두어 접착제를 사용한 시트지 래핑 없이 컬러 프로파일 안에 고강도 알루미늄 보강재 삽입으로 하중과 내구성을 강화시켰다. 더불어 폴딩도어를 여닫으면서 마찰로 인해 발생하는 하부레일 철가루 방지를 위해 스테인리스 베어링에 공업용 플라스틱인 아세탈을 적용하여 소비자의 불편함을 최소화시켜 주면서 주거용 폴딩도어 시장에서 소비자 만족도를 높여주었다.

알루미늄 시스템창호 모든 제품군 생산

두현창호는 알루미늄 시스템창호 사업에도 틸트엔턴(T/T), 리프트슬라이드(L/S), 케이스먼트(C/M). 프로젝트(P/J), 커튼월(C/W), 시스템도어까지 시스템창호 모든 제품군을 생산하고 있다. 

두현창호의 시스템창호는 알루미늄의 견고한 재질과 뛰어난 내구성으로 장기간 사용해도 변함없는 외관과 성능을 자랑한다. 순도 높은 고강도 알루미늄을 불소수지 도장하여 외부 조건에서도 변함없고 선명한 색상을 유지하며 독일산 시스템 하드웨어를 적용하여 뛰어난 품질과 내구성을 자랑한다. 특히 단열성능이 우수한 폴리아미드 단열재를 적용해 열전도를 차단하고 고급 EPDM 가스켓을 사용해 단열성능과 기밀성 및 수밀 성능을 향상시켜 국내 알루미늄 시스템창호 시장에서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김영원 대표는 “두현창호는 그동안 품질을 기본으로 인테리어 트렌드를 반영한 앞선 디자인, 경쟁력 있는 가격까지 3박자를 조화롭게 갖추면서 국내 창호시장에서 입지를 넓혀왔다”라며 “지난해 하반기부터 이어진 건축경기 불황에 올해 코로나19 영향까지 최근 업황이 좋지 않지만 본격적으로 인테리어 중문시장에 참여한 만큼 기존 사업부분과 시너지 효과 내며 회사를 지속 성장 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취재협조_(주)두현 1588.8895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