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 뉴스프린트하기
KCC, 온(溫)동네 숲으로 마을 축제 개최
서울 서대문구 북가좌동 ‘우리마을’에서 마을 주민 및 서울시와 함께한 마을 축제 성황리 마쳐
발행일자 : 2020년11월20일 14시50분

KCC가 지난 6일 서울 서대문구 북가좌동 우리마을에서 서울시와 함께 진행한 ‘온(溫)동네 숲으로 마을 축제’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온(溫)동네 숲으로 마을 축제는 KCC가 올 한해 서울시, 저층주거지재생사업단,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진행한 저층주거지 환경개선 사업인 ‘온(溫)동네 숲으로’의 성과를 지역 주민과 공유하고 축하하며 주민공동체 간 소통을 나누고자 마련된 행사로,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북가좌동 우리마을에서는 KCC의 친환경 페인트 ‘숲으로’로 칠해진 벽화를 배경 삼아 버스킹 공연과 시화전이 열렸다. 코로나19로 인해 행사장 곳곳에서 발열 확인을 진행했고, 지역 주민들은 마스크 착용 등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마을 축제를 즐겼다.

또한 마을 축제의 일환으로 ‘온(溫)동네 숲으로 마을 영상 공모전’ 시상식도 진행됐다. 지난 3년간 온(溫)동네 숲으로 사업을 진행한 마을을 대상으로 자연경관, 역사문화, 생활상, 골목길 탐방 등 저층주거지 마을의 숨은 매력과 삶의 모습을 알리고, 온(溫)동네 숲으로 사업이 잘 표현된 마을 영상을 선정해 시상했다. 대상은 작품명 ‘우리는 바로 온동네 숲으로’을 출품한 서울 금천구의 김태양 씨에게 돌아갔다.

KCC는 지난 3월 관련 단체들과 사업 논의 및 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서울 서대문구 북가좌동 우리마을 지역에서 주거환경개선 및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왔다. KCC의 친환경 페인트를 활용해 벽화를 그려 마을에 생동감을 불어넣고, 페인트, 창호, 보온단열재 등 각종 건축자재를 지원해 노후 주택을 개선했다.

특히 주거환경 개선뿐만 아니라 지역 자원을 활용해 경제적 자립까지 도모할 수 있도록 지역 활성화를 위한 활동에도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마을여행 기획단을 구성해 마을 곳곳에 그려진 벽화를 중심으로 여행 코스 및 브랜드를 개발하고, 마을 공동체가 생산.판매하는 수제 공예품 등 수익 상품 개발에도 힘을 보탰다. 

KCC 관계자는 “더 나은 사회를 함께 만들어가는 사회공헌활동에 동참하게 돼 매우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주거환경 개선을 통해 주민들의 생활 안전을 도모할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하며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온(溫)동네 숲으로 사업은 서울시가 지난 2011년부터 추진해 온 ‘관리형 주거환경개선사업’의 일환으로 서울시내 열악한 저층주거지를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으로 개선하기 위한 사업이다. 지난 2018년부터 응암산골마을(응암로 31-10), 삼태기마을(상월곡동24), 우리마을(증가로 40길 45-9) 등에서 사업을 진행했다. KCC는 지난해 사업 성과를 인정받아 서울시가 개최한 ‘온동네 성과공유 한마당’에서 서울시장 감사패를 받은 바 있다.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