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 뉴스프린트하기
KCC글라스, 천연 소재 느낌 그대로 재현한 프리미엄 바닥재 ‘숲 휴가온’ 출시
동조 엠보 기법과 3D 디자인으로 대리석, 석재, 원목 등 천연 소재 느낌 그대로 재현
발행일자 : 2021년02월20일 14시00분

국내 대표 종합 유리 기업이자 인테리어 전문 브랜드인 홈씨씨를 운영하는 KCC글라스(회장 정몽익)가 대리석, 석재, 원목 등 천연 소재의 느낌을 그대로 재현해 고급스러우면서도 보행감과 소음 저감 효과가 뛰어난 프리미엄 바닥재 ‘숲 휴가온’을 출시했다.

숲 휴가온은 ‘우리 집의 편안하고 따뜻한 바닥재’라는 뜻으로 따뜻하고 마음 편한 휴식을 도와주는 힐링 바닥재의 의미를 담았다.
숲 휴가온은 무늬와 표면 엠보를 절묘하게 일치시킨 동조 엠보 기법과 입체감 있는 3D 디자인을 적용해 대리석, 석재, 원목의 무늬와 질감을 현실감 있게 재현했으며 원목 및 타일 등 천연 소재 바닥재와 동일한 사이즈로 디자인돼 사실감을 더했다. 

또한 이탈리아산, 북아프리카산 등 수입 대리석과 화산암, 콘크리트 등 석재, 클래식한 유럽 스타일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우드 패턴 등 총 16종의 고급스럽고 다양한 디자인 패턴이 구비돼 소비자 취향에 따른 선택의 폭을 넓혔다.

숲 휴가온은 5mm (숲 휴가온 5.0)와 4.5mm (숲 휴가온 4.5) 두 가지 두께이며 고강도 투명층과 고탄력 쿠션층을 모두 적용한 듀얼(Dual) 공법으로 찍힘 및 긁힘에 대한 내구성이 뛰어나고 청소가 간편하면서도 충격 흡수 및 소음 저감 효과가 우수하다.

실제 숲 휴가온은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에서 진행한 시험에서 자사 1.8mm 두께의 PVC 바닥재 대비 충격 흡수량이 약 3배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 숲 휴가온은 대한아토피협회 추천제품 마크와 친환경 HB마크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으며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시험 결과에서 인체에 해로운 프탈레이트 및 중금속이 불검출된 것으로 확인됐다.

숲 휴가온의 자세한 색상 및 디자인은 바닥재 시편을 모아 놓은 샘플 북을 통해 한눈에 확인해 볼 수 있다. 샘플 북은 가까운 KCC글라스 바닥재 대리점을 방문하거나 KCC글라스 바닥재 공식 블로그를 통해 온라인에서도 쉽게 확인해 볼 수 있다.

KCC글라스 관계자는 “숲 휴가온은 보행감이 뛰어나고 소음 발생을 줄여주면서도 천연 소재 바닥재가 주는 고급스러운 인테리어 분위기를 놓치고 싶지 않은 소비자를 위한 바닥재”라며 “숲 휴가온으로 집을 나만의 힐링 공간으로 바꿔보기를 추천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KCC글라스의 바닥재 브랜드인 'KCC글라스 숲'은 지난해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주관한 '2020 한국산업 브랜드파워(K-BPI)'에서 가정용 바닥재 부문 5년 연속 1위를 수상했으며 한국표준협회(KSA)에서 주관한 ‘2020 한국품질만족지수(KS-QEI)’에서도 PVC 바닥재 부문에서 11년 연속 1위를 수상하며 소비자와 전문가가 모두 만족하는 최고의 바닥재로 인정받은 바 있다.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