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 뉴스프린트하기
한국판유리창호협회 제 15기 정기총회 개최
주요사업실적 보고 및 신규 이사 선임
발행일자 : 2022년05월05일 14시50분

(사)한국판유리창호협회(이하 협회)는 지난 4월 20일 제15기 정기총회를 협회사무실과 온라인 ZOOM을 이용한 대면, 비대면 총회를 개최하였다. 협회는 당초 3월 정기총회를 4월로 미루어 전체회원사 대면총회를 계획하였으나, 4월까지도 십만명 이상씩 확진자의 발생과 대면총회 시 발생할 수 있는 감염병 확산방지를 위하여 부득이하게 온라인으로도 참석이 가능한 총회를 개최하게 되었다.

이번 총회는 시간적, 물리적 환경을 극복하고 전체 200개 회원사 중 특별회원사인 KCC글라스와 한국유리공업(주)를 비롯한 회원사 102개 업체가 직접 참석 및 화상회의로 참석하고, 부득이 참석이 어려운 회원사는 협회에 위임하여 성공적인 총회가 성원되었다.

협회 임형준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긴 코로나의 끝에 이제 희망이 보이는 시기가 도래했으니 회원사 여러분들께서는 다시 한번 힘을 내어 판유리와 창호산업의 발전에 힘써주시기 바란다고”고 전했다. 또한 협회 김대근 부회장은 2021년 사업실적 보고에 앞서 “지난 3년간 코로나 펜데믹으로 인한 국내경제는 물론 세계경제까지 어려운 이때, 우리 업계도 원자재가격 인상과 물량수급 불안에 따른 어려운 상황을 서로 조금씩 도와가며 함께 극복하기를 기대한다’고 인사말을 가늠하였다.

주요사업실적으로는 협회가 올해 수행한 많은 업무 중에 정부의 탄소중립 진행사항 보고를 시작으로, 안전유리제조업종이 뿌리산업으로 신규 인정받아 외국인근로자 고용확대 등 회원사 경영환경에 많은 도움이 될 것 임을 공지하고, 창호부분 PVC화재 안전대책에 협회의 대응내용, 안전유리 산업현황 정부연구과제 수행, 네이버사옥 빛반사 민원에 따른 유리건물 빛반사 건축법개정에 따른 대응을 보고하고, 친환경거울 단체표준제정 추진에 대한 설명이 이어졌다. 

또한 주요세미나로 주52시간 근무제도 설명회, 중대재해처벌법 강의 등 협회가 각각 관련 노무사를 초빙하여 회원사를 위한 맞춤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하는 등 수행했던 협회 사업을 보고했다. 또한 주목할 만한 것은 가스주입단열유리 시방가 서울시교육청에도 채택되어 기존 LH, SH, 세종시교육청서 채택과 더불어 가스주입단열유리 인증업체에는 한층 더 도움이 될 것을 기대했다. 

또한 이날 총회 주요안건으로 신규이사의 선임과 신규회원사의 가입승인이 있었는데 신규 선임이사로는 ㈜중앙안전유리 김정곤 대표이사, ㈜동광복층 채준석 대표이사, 대청유리공업(주) 조용주 대표이사, ㈜국제복층유리 이성대 대표이사, ㈜티엔케이 서유석 대표이사 이상 5개 회원사의 대표이사들이 만장일치로 의결되었다.

 신규회원사는 ㈜ 경북특수판유리, ㈜데코글라스, ㈜아이원하이텍, ㈜국일, ㈜건우, 케이씨씨창호유리(주), ㈜채광창호, 정안유리, (유)한빛글로벌, 대성유리창호(주), ㈜영진사 등 11개 회원사의 가입승인을 의결하였다. 

끝으로 협회 김대근 부회장은 2022년은 UN이 지정한 ‘유리의 해(Year of Glass)’로 국내는 물론 UN회원국에서도 유리 해를 기념하여 유리산업을 알리고 홍보하고 있으며, 협회도 정부와 업계, 학계 그리고 민간에 유리산업을 널리 알리고 홍보하여 유리산업을 위해 노력하고 발전하는 한해가 될 것을 다짐하였다. 

협회는 이번 대면,비대면 총회를 경험으로 향후 긴급한 사안이나 회원사 세미나도 시간적, 거리적 제약이 있는 회원사를 위해 온라인을 이용한 화상회의로 자주 만나길 희망하고, 그럼에도 내년 총회에서는 전체 회원사가 마스크를 벗고 대면 회의로 만나길 바란다며 이사회를 마쳤다. 

문의 : 02.3454.7993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