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코로나19 극복에 10억원 기부

KCC 5억원에 더해 정상영 명예회장, 정몽진 회장 사재 5억원 출연
뉴스일자: 2020년03월05일 14시05분

KCC가 지난 2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지원을 위해 성금 10억원을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했다. 

이번 성금은 KCC가 기부한 5억원을 비롯해 정상영 KCC 명예회장, 정몽진 KCC 회장이 각각4억원과 1억원씩의 사재를 출연해 마련됐다. 코로나19 가 급속히 확산되는 국가적인 위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한 노력에 기업도 힘을 보태야 한다는 경영진의 의지가 반영된 것이다. 

KCC가 기부한 성금은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특별관리구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전국의 의료지원 봉사자와 방역 인력 등을 위한 방호복, 마스크 등 의료물품 구매에 쓰일 예정이다. 아울러 보육원과 양로원 등 취약 계층과 자가 격리자들을 위한 생필품도 지원할 계획이다. 

성금 전달식에 참여한 심재국 KCC 상무는 "코로나19 라는 국가적인 위기상황에서 기업도 힘을 보태야 한다는 취지로 마련한 성금이며, 특히 이번 성금에 정상영 명예회장, 정몽진 회장께서 개인 사재를 출연한 것은 국가적인 위기극복을 위한 경영층의 의지의 표현이다”면서 “코로나19의 조속한 종결과 피해 복구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일선 현장에서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 하고 있는 의료진들의 헌신에 전 임직원을 대신해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glass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